연극영화입시/뮤지컬입시

대학합격!
나도 할 수 있다!! 꿈이 아닙니다.
본스타 분당연기학원과 함께라면 할 수 있습니다.

[본스타 분당] 자연스러운 무대 움직임이란?

효쌤님 | 2015.06.11 14:23 | 조회 526

자연스러운 무대 움직임







몸의 움직임을 원리에 기초하여 가르치는 교사들 가운데서도 발성법, 발음법과 같은 낡은 방법이 유행하고 있다. 


이 경우에 있어서도 말하는 법과 소리 내는 법의 문제와 비슷하다. 


자연스러운 표현력이 넘쳐 있으며, 부드럽고 탄력이 있는 순수한 신체를 만들기 위한 것에 중심을 두어야 하는데 교사

들은 고정화된 표현, 즉 ‘드라마틱’한 움직임을 훈련하기 쉽다.

이것만 가지고서는 연극이란 요구에 보답할 수가 없다.

우선 첫째로 인생은 드라마, 바로 그것이며, 인생에 나타나는 것 이상의 ‘드라마틱’한 것은 없기 때문이다.

신문을 읽어 보면 곧 알 수 있다. 

그러니까 그 실생활에서 드라마를 만들어 내기에는 인위적인 것들로 만들어진 것이 일체 없는 자연스러운 몸의 움직임

을 강조하는 것이 도리에 맞는 것이 아닐까?


슬픔의 소리를 내는 방법이나 말의 훈련보다도 간단한 경험에 진실이 들어 있는 말하는 법을 배우는 것과 동시에 움직

임도 실생활에서 경험하는 움직임을 배워야 한다. 

사실은 이것들은 모두 하루의 생활 중에서 하고 있는 것이니까 새로 배워야 할 필요는 없다.

그러나 어찌된 영문인지 배우는 리얼리티보다도 자기에게 있어서 극적이라고 보이는 움직임을 만들어 내는 능력이 있

다.

이것은 크게 잘못 된 점이다. 실생활과 은밀히 통하고 있는 것을 알기 쉽도록 움직임과 말하는 방법, 그리고 행동과의 

앙상블을 보았을 때 관객은 비로소 그 배우에게 주목하게 되어 존경하는 마음을 갖게 되는 것이다. 

물론 진정한 존경을 얻기 위해서는 이 자연스러운 연기가 가장 중요한 것이 된다.

선천적인 재능, 감수성, 행동, 매력 그리고 때로는 육체적인 매력까지도 배우에게 필요하다. 

그러나 배우가 먼저 실제 존재하고 있는 인간으로 관객들에게 받아들여지지 못하면 얼마간의 재능이 있어도 외형뿐의 

타성적인 연기로 인해 재능은 고립되어 버린다.

무대에서의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배우는 데 소용되는 방법은 이것이라고 한 마디로 말할 수 있는 것은 없다.


선입관에서 찾아낸 신체 훈련법은 그것이 양식화되어 몸에 익혀지도록 되는 것으로서 배우에게 있어 더없이 해로운 것

이다. 

확실한 해결방법은 여기서 무엇이 사실이고 무엇이 사실이 아닌가를 배우들이 분명히 의식하는 데 달려 있다.


연극계는 이러한 배우들을 필요로 하고 그 필요성은 날로 높아지고 있다. 

내가 소개하고 싶은 것은 오늘날의 배우는 무대에서의 동작과 몸의 움직임, 이런 것에 관한 방법을 배우는 것보다 보드

랍고 탄력성 있으며 의지대로 움직여지는 건강하고 좋은 몸을 만들도록 노력하는 일이다.

‘참된 극적인 움직임’은 의식적으로 직접 배우는 것은 아니다. 

만약 그렇게 한다면 최종 결과에 의해서 연습을 시작하는, 옛날부터의 예로써 배우 개인의 내면 형성이 전혀 없으며 자

연스럽지 못하고 능청스러운 것이 되고 만다. 

‘극적인 움직임’은 그 움직임을 구성하는 자연스러운 힘에서만 나타나는 것이다. 따라서 환경으로부터 자연스럽게 나온

다는 것을 의식해야 할 것이다.


문제를 의식하는 필요와 함께 실생활의 동작에서부터 파생되는 움직임, 자연스러우며 표정이 풍부한 움직임을 인식해

야 할 필요가 있다. 고정화된 모양에 끼워 넣으려고 하지 않는 한 어떤 몸의 움직임도 참으로 유익한 것이다.

배우가 되고 싶다고 생각하는 발레 무용수들이 그 외형적인 버릇이나 훈련된 흔적이 묻어 있는 자세 때문에 그 뜻이 실

현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잘 알 수 있다. 

긴 세월 동안 발레의 훈련에서 습관화 된 걷는 방법은 특수한 배역이 아닌 외에는 어울리지 않는다. 

어떤 모양에 끼워 넣어진 움직임만 하는 위험한 결과가 초래된다는 것을 이 하나의 예로써 강조해 두고 싶다.


배우는 훈련에 있어서는 다양한 몸의 움직임을 계획하는 것이 좋다. 극에 맞는 이상적인 몸, 그리고 자연스러우며 힘찬 


몸을 만들어 내는 것이 바로 다양성이고 차차로 자라나는 경험이다.


이런 자연스러운 과정을 지났을 때만 몸은 배우가 바라는 리얼리티의 극적 효과를 만들어 내게 되는 것이다.




분당본스타,분당본스타트레이닝센터,용인본스타,용인본스타트레이닝센터,성남본스타,성남본스타트레이닝센터,수지본스타,수지본스타트레이닝센터,죽전본스타,분당연기학원,분당보컬학원,분당실용음악학원,분당연극영화입시학원,정자역연기학원,정자역보컬학원,정자역실용음악학원,정자역연극영화입시학원,용인연기학원,용인실용음악학원,용인연극영화입시학원,용인보컬학원,성남연기학원,성남보컬학원,성남실용음악학원,성남연극영화입시학원,수지연기학원,수지보컬학원,수지실용음악학원,수지연극영화뮤지컬특기,뮤지입시학원,미금역연기학원,미금역보컬학원,미금역실용음악학원,미금역연극영화입시학원,추천연기학원,추천실용음악학원,추천연극영화입시학원,뮤지컬학원,분당뮤지컬학원,뮤지컬입시,뮤지컬보컬


분당본스타,용인죽전수지기흥 본스타, 연기학원 추천, 주변 연기학원, 연극영화 입시, 예고입시, 연영과 합격, 합격 노하우, 입시 특기 지도, 판교 광교 연기학원

twitter facebook google+